더 보기
    뉴스 경제 캐나다 평균 주급 1년 전보다 3.1% 상승... 단 11월 단기 고용 감소

    캐나다 평균 주급 1년 전보다 3.1% 상승… 단 11월 단기 고용 감소

    -

    기사 상단광고

    캐나다 평균 주급은 2019년 11월 기준 C$1,042로 1년 전보다 3.1% 상승했다.

    캐나다 통계청은 2019년 3월 이후로 연간 비교에서 주급이 계속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주간 평균 근무시간은 32.8시간으로 1년 전인 32.7시간과 큰 변동은 없었다. 월간 비교에서도 임금 상승은 없었다.

    사무와 지원 분야 임금 인상 주도

    통계청은 10대 주요 산업 중 8개에서 1년 전보다 주급 상승이 일어난 가운데, 특히 사무와 지원 서비스업 임금 상승(+7.9%)이 두드러졌다고 지적했다. 투자와 증권 관련 및 건물∙주택관리 관련 사무원과 퀘벡, 앨버타에서 관련 직종 임금 상승이 주 배경이다.

    도매와 건설은 소폭 변화를 보였고, 고용 규모가 상대적으로 작은 설비와 광산∙시추∙석유 및 가스 생산 분야 주급도 약간 올랐다. 반면에 부동산∙임대와 산림∙벌목 관련지원에서는 임금이 하락했다.

    BC임금, 전국 평균보다 약간 더 올라

    브리티시 컬럼비아(BC) 평균 주급은 C$1,011.02로 1년 전보다 3.2% 올라 전국 평균을 약간 상회했다.
    BC에서 주급 상승이 발생한 주요 직종은 보건∙사회복지와 전문 과학 기술, 교육 세 분야다.
    보건∙사회복지는 병원에 고용된 응급 의료 종사자 임금 인상과 연관돼 있다. 교육은 대학 교직자 임금 인상이 주급 상승의 원이이었다.

    2019년 11월 기준 주급이 가장 많이 오른 주는 퀘벡주(4.3%)이며, 뉴펀랜드와 래브라도(2.3%)가 가장 적게 올랐다.

    11월 들어 고용 감소

    주급은 올랐지만, 10월에서 11월로 넘어오면서 고용이 1만2,000건 감소했다.
    특히 소매와 제조업 고용이 감소했다.
    고용이 증가한 분야는 교육이다. 보건과 복지는 고용 감소세가 둔화됐다.
    2019년 11월을 1년 전과 비교해보면, 임금 고용인구는 25만7,700명(+1.5%)이 증가해 월간 변화와는 달랐다.
    1년 전보다 고용인구가 많이 늘어난 업종으로는, 대부분 고숙련을 요구하는 보건과 복지(+5만7,200명), 교육(+4만3,600명), 전문 과학 기술(+3만8,300명)이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캐나다 산업별/주별 평균 주급

     2019년 11월평균주급(C$)연간 금액변화(C$)연간 변동률
    전체1,041.7931.373.1
    산림∙벌목 관련지원1,179.64-90.97-7.2
    광산∙시추∙석유 및 가스 생산2,254.16171.608.2
    설비1,937.46161.339.1
    건설1,270.9615.601.2
    제조1,157.9342.653.8
    도매1,261.4716.781.3
    소매631.7013.762.2
    운송∙창고1,101.9052.805.0
    정보∙문화1,342.5670.575.5
    금융∙보험1,347.83-7.58-0.6
    부동산∙임대976.63-75.62-7.2
    전문 과학 기술1,472.3779.055.7
    기업 중역 (관리자)1,629.46-69.32-4.1
    사무원, 폐기물 관리 및 처리854.6262.707.9
    교육1,085.4127.892.6
    보건∙복지947.3926.302.9
    미술∙예능∙레크레이션626.157.311.2
    숙박∙식당428.9616.464.0
    기타 서비스(공무원 제외)857.7316.842.0
    공무원1,350.9247.383.6
    주별 수치   
    뉴펀들랜드 래브라도1,058.8123.812.3
    프린스에드워드아일랜드879.3625.713.0
    노바스코샤924.2036.894.2
    뉴브런스윅953.6328.523.1
    퀘벡977.6040.104.3
    온타리오1,062.2528.192.7
    매니토바966.9423.292.5
    서스캐처원1,057.7431.953.1
    앨버타1,180.1630.422.6
    브리티시컬럼비아1,011.0231.373.2
    유콘1,156.0416.631.5
    노스웨스트 준주1,478.6316.421.1
    누너붓 준주1,427.2857.024.2

    기사하단 광고

    댓글 1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뉴스

    캐나다 방문 한국인 관광객 급감

    2019년도에 캐나다를 찾은 관광객 중에 미국인은 늘고, 한국인과 유럽 거주자는 감소했다. 캐나다통계청은 2019년 캐나다를 방문한 미국인 관광객이 2,500만명으로 2018년보다 2.3% 증가했다고 밝혔다. 미국인들 캐나다 더...

    밴쿠버 시내 주차장∙창고 대상 절도 기승

    밴쿠버 시내 차량 내 절도와 업체 대상 침입 절도가 최근 증가했다. 밴쿠버 시경(VPD)은 2019년도 사건 통계를 19일 발표하면서, 업소 대상 침입 절도가 1년 전보다 21%나...

    수상 경비행기 훔치려다 파손

    밴쿠버 다운타운에서 수상 경비행기 절도 미수가 20일 오전 3시30분에 발생했다. 소유주인 하버 에어플레인스는 누군가 수상비행기를 움직이려고 하면서, 두 대의 비행기가 파손됐다고 밝혔다. 훔치려던 비행기는 이륙하지 못했고,...

    “캐나다 국세청 일처리 느리다” 연방 민원기관 지적

    캐나다 개인소득세 정산과 관련해, 정산이나 수정 요청 시 처리가 느리다고 연방 납세자 민원 사무국이 21일 지적했다. 쉬라 프로핏 납세자 민원 사무국장은 "CRA(캐나다 국세청)의 개인소득세...

    2020년 세금 정산 시즌에 알아둘 날짜

    1. RRSP 투자마감일 2019년도분 세금 정산에 넣을 수 있는 RRSP(납세를 미루는 효과가 있는 사설 연금 투자 상품) 투자 마감은 2020년 3월 2일까지다. 3월 2일이 지난 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