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연말 이 와인이면 센스쟁이

    연말 이 와인이면 센스쟁이

    -

    기사 상단광고

    연말 중요한 자리에 초대받아 갈 때 센스있는 와인 선물이나, 음식과 꼭 맞게 곁들여(페어링) 주문한 와인 선택은 당신을 돋보이게 할 수 있다. BC LDB(브리티시 컬럼비아 주류전매공사)가 소믈리에에게 의뢰해 찾아낸 요리와 올해의 와인 궁합은 이렇다.| JoyVancouver 🍁 | 권민수

    터키와 함께

    크리스마스나 새해, 추수감사절 등 가족이 명절로 모이면 가장 많이 먹는 메뉴는 터키(칠면조)다. 터키 요리는 기름기가 많기 때문에 이를 잡아줄 과일향이 강한 와인과 페어링을 권한다.
    올해 전문가들의 선택은 오크통에서 숙성한 샤도네이(Wooded Chardonnay)다.
    미국에서 온 소노마 커퍼 러시언 리버 랜치스 샤도네이(Sonoma Cutrer Russian River Ranches, Chardonnay)다. 서양배와 허니크리스프종 사과의 향이 잘 섞였다.
    혹은 미국산 웬트(Wente)켄덜 잭슨(Kendall Jackson) 도 권했다.

    소고기와 함께 라면

    소고기와 함께라면 적포도주, 까베르네 소비뇽(Cabernet Sauvignon)이 항상 왕좌를 차지하고 있다. 재배지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는 과일향과 함께, 타닌이 주는 약간의 씁쓸한 맛이 소고기와 함께라면 행복감을 주는 와인이다.
    올해 추천은 미국산 캐논볼 2016(Cannonball), 조쉬 셀라스(Josh Cellars), 고가인 케익브레드 셀라스(Cakebread cellars)의 까베르네 소비뇽이다.

    돼지고기에는

    피노 누아(Pinot Noir)가 어울린다. 피노 누아는 타닌이 적어 씁쓸한 맛이 적고 대신 신 맛이 더 강하고 가벼운 편이다.
    피노 누아 중에서도 추천은 라크레마(La Crema), 한 몽터리(Hahn Monterey), 캐나다산 탄탈러스(Tantalus)가 있다. 탄탈러스는 새먼(연어)과도 잘 맞는 와인으로 추천받았다.
    참고로, 묵직한 맛을 좋아한다면, 대게 가볍고 신맛이 있는 데다가 가격도 다른 포도주보다 일반적으로 비싼 피노누아는 맞지 않을 수 있다. 특히 매운 음식을 즐길 때는 산미가 있는 피노누아가 잘 맞지 않을 수 있다고.

    해산물

    대게 캐나다인은 연말 해산물 요리를 샴페인과 함께 즐긴다.
    루이 로데레(Louis Roederer) 브뤼 프리미어 샴페인(Brut Premier Champagne)은 프랑스 와인 명가의 샴페인으로 선물용으로 돋보인다. 구운 사과, 레몬향에 오래 남는 탄산에 당도는 00.
    혹은 새우나 찐 해산물 요리는 뵈브 클리코(Veuve Clicquot), 스캘롭 구이 등과 함께라면 폴 로저(Pol Roger)도 추천을 받은 샴페인이다.

    양고기? 또는 채식주의자라면

    만약 양고기를 준비했다면 끼안티 클라시코(Chianti Classico) 계열로, 채식주의자에게는 발롤로(Barolo)계열이 맞는다. 둘다 이탈리아산인 리카솔리 브롤리오(Ricasoli Brolio) 폰타나프레다(Fontanafredda)를 추천했다.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뉴스

    “대구와 청도로 불필요한 여행 피하라” 캐나다 외무부 경고

    캐나다 외무부는 26일 한국내 대구와 청도 지역에 대해서 불필요한 여행은 피하라며 해당 지역 한정으로 사실상 3단계 여행 경고를 내놓았다. 앞서 23일 발표한 한국에 대한 여행...

    코로나19, 캐나다에서 평소 마스크 착용 필요한가?

    코로나19(COVID-19)과 관련해 마스크를 착용하는 아시아계가 늘어나고 있다.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정부 가이드 라인은 "아픈 이들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게 타인에게 전염을 막는 데 도움이 된다"라고 밝히고 있다....

    코로나19이 캐나다 국내 유행병이 된다면 대책은…

    "상황이 급변할 수 있으니 대비해두는 게 좋겠다" 패티 하이주 캐나다 연방 보건부 장관의 코로나19 대책 관련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26일 하이주 장관과 만난 기자들은 "코로나19에 불안을...

    에어캐나다, 3월 11일 이전 한국행 예정 승객에게 무료 탑승일 연기 제공

    에어캐나다는 26일 한국행 비행기 탑승 예정자는 무료로 재예약(rebook)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 한국내 코로나19(COVID-19) 확산으로 우려가 커지자 내려진 조처다. 항공권 발권일이 2020년 2월 24일 이전으로, 2020년...

    캐나다인이 선호한 여름 여행지는?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인은 2019년 여름(7~9월)에 9,150만회 국내 여행을 했다. 2018년보다 국내 여행 횟수는 2% 증가했다. 여행 당 1인 평균 지출은 C$193으로 1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