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캐나다에서 드라마나 영화 골라서 보려면?

    캐나다에서 드라마나 영화 골라서 보려면?

    -

    기사 상단광고

    캐나다에서도 온라인으로 드라마나 영화를 골라보는 스트리밍 서비스는 이제 일상이다.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 인터넷 이용자 10명 7명은 영상 스트리밍으로 각종 드라마나 영화를 시청하고 있다.
    10명 중 1명은 주간 시청 시간이 20시간을 넘는다.

    캐나다인 사이에 인기 있는 구독형 스트리밍 서비스와 비용, 사용 조건 등을 알아봤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스트리밍 서비스 이용 전, 알아둘 사항

    해상도
    스크린의 해상도를 구분하는 약어를 보면 SD → HD → Full HD/FHD → 4K/Ultra HD/UHD → 8K 순으로 높아진다. 해상도가 높아질 수록 화면이 선명하고 깨끗하게 보인다.

    2019년 현재, 캐나다 국내에서 스트리밍 서비스로 제공하는 최고치는 4K나 UHD 수준이다.

    지난 3~4년새 4K TV 보급 인기와 함께 스트리밍 서비스도 4K/UHD로 즐기는 게 일반화됐다.

    사용 중인 인터넷 서비스 속도와 용량
    단, 사용 중인 인터넷 속도가 어느 정도는 나와 줘야 한다.

    대부분 스트리밍 업체의 인터넷 권장 속도는 4K/UHD 기준 25~30Mb/s(메가비트/초) 이상으로, 이하면 영상이 끊기는 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

    특히 집 안에서 여러 대가 동시에 접속해서 동영상을 보는 상황이라면 속도가 빠를수록 더 좋다.

    또한 4K 영상은 인터넷 사용량도 많기 때문에, 사용량 무제한 인터넷 이용이 경제적이다.

    영상 저장(다운로드) 서비스
    많은 스트리밍 업체는 영상을 스마트폰 앱 등에 저장해서, 일정 기간 이내 온라인 상태가 아니어도(오프라인) 시청할 수 있게 해주고 있다.

    예컨대 여행 전에 영상을 내려받아두고, 여행 중에 인터넷 연결없이 감상도 가능하다.

    단 저장 갯수에 한계가 있다. 또한 내려받은 후 15일~한 달이내 또는 시청을 시작한 지 48시간 이내 자동 삭제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즉 영구적으로 저장할 수 있는 건 아니다.

    대표 브랜드 넷플릭스

    넷플릭스 화면
    넷플릭스 화면. 사진=Netflix 제공

    넷플릭스 캐나다는 세 가지 요금제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첫 한달간은 무료로 시험 시청이 가능하다.

    넷플릭스는 모든 요금제에서 거의 모든 영화나 드라마를 볼 수 있지만, 화질과 동시 재생 가능 기기 댓수에 차이가 있다.

    가장 저렴한 베이직은 월 요금 C$9.99로, SD급 화질에 동시에 볼 수 있는 기계는 1대로 제한한다.

    스탠다드는 월 C$13.99로, HD급 화질에 동시에 2대까지 볼 수 있다.

    프리미엄은 월 C$16.99로, 4K/UHD급 화질에 동시에 4대까지 볼 수 있다.

    새로운 강자, 디즈니 플러스

    디즈니 플러스
    디즈니+ 사진=Disney Plus

    디즈니 플러스는 캐나다에서 2019년 11월 12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했다.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영화와 드라마, 다큐멘터리가 제공돼 다소 제한적이다.

    자녀가 있는 집이나 해당 매체 팬들에게 인기가 있다. 디즈니 플러스에서만 제공되는 시리즈도 있다.

    현재 7,500개 텔레비전 에피소드와 500개 영화를 제공하는 중이다.

    첫 7일간 무료 시험 시청이 가능하다.

    요금제는 월 C$8.99 또는 연간 C$89.99로 이용할 수 있다.

    제공 화질은 4K가 최대이며, 동시에 최대 4대까지만 시청이 가능하다.

    영상 외에 혜택 많은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채널. 사진=JoyVancouver.com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는 아마존 프라임 서비스와 함께 제공하고 있다.

    요금은 월 C$7.99 또는 연 C$79 으로, 동시에 최대 3대까지 시청할 수 있다.

    30일간 아마존 프라임 서비스와 프라임 비디오 서비스를 무료 시험 이용할 수 있다.

    대학생 특전인 프라임 스튜던트를 통해 6개월 무료 이용과 이후 회비 반값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단점은 시청할 수 있는 타이틀이 다른 스트리밍서비스에 비해 많지 않고, 오래된 영상도 많다는 점이다.

    최대 장점은 아마존 관련 서비스를 함께 제공해준다는 점이다.

    아마존에서 물품 구매 시 주문 후, 밴쿠버, 에드먼턴, 캘거리, 토론토 시내는 이틀 이내 무료 배송을 해주는 서비스가 포함돼 있다.

    음악 스트리밍서비스인 아마존 뮤직과 사진 무제한/비디오 5GB까지 저장이 가능한 아마존 포토스, 전자책 서비스인 프라임리딩도 함께 제공한다.

    캐나다나 미국 국내 게이머라면, 게임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인 트위치의 트위치 프라임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드라마에 강한 스트리밍, 크레이브

    크레이브
    크레이브. 사진=JoyVancouver.com

    크레이브(Carve)는 캐나다 스트리밍 전문 사이트로 벨 미디어에서 운영하고 있다.

    드라마로 유명한 HBO의 타이틀을 주로 제공한다. 영화도 일부 있다.

    영어권 드라마 중 명작이 많지만, 다양성은 다른 스트리밍 서비스에 비해 좁은 편이다.

    전체적인 타이틀은 아동/가족용보다는 성인 지향이다.

    특징은 라이브 TV 서비스를 제공해, 현재 방송 중인 크레이브 채널 4개와 HBO 채널 2개를 볼 수 있다.
    요금은 영화와 HBO 채널은 월 C$9.99다.

    주로 성인용 모험, 판타지 드라마를 방영하는 Starz 채널을 더하면 추가로 월 C$5.99가 부과된다.
    기기를 최대 5대까지 등록해, 해당 기기에서 볼 수 있다.

    현재, 벨, 샤, 노버스, 텔러스 등 케이블 TV를 보고 있다면, 요금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유튜브를 자주 사용한다면, 유튜브 프리미엄

    유튜브 프리미엄은 유튜브를 광고 없이 볼 수 있는 회원제 서비스다.

    첫 한 달 동안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요금제는 일반 월 C$11.99와 가족 회원 C$17.99로 나뉜다.

    대학생 특전으로 월 C$6.99 요금제도 있다.

    차이는 일반은 동시에 볼 수 있는 기기가 1대로 제한되지만, 가족은 6개까지 가능하다.

    유튜브에 올라와있는 영상 외에 유튜브 오리지널스를 볼 수 있다.

    유튜브 프리미엄은 기존 사용자가 광고로부터 자유로와지는 정도로, 다른 스트리밍 서비스에 비해 제공되는 영화나 드라마는 적다.

    무료 유튜브와 차이로 프리미엄은 광고없이, 유튜브의 영상과 음악을 저장해서 보거나 들을 수 있다.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 사이드바 광고 -

    뉴스

    옥스포드대가 뽑은 2019년의 단어

    옥스포드대학교 출판부는 2019년을 보내며 올해의 단어로 'climate emergency(기후 비상사태)'를 선정했다. 옥스포드대는 기후 비상사태의 정의로 '기후 변화와 이로 인한 돌이킬 수 없는 환경 피해상황을 중단 또는...

    항공사 배상책임 강화, 15일부터 2차 적용

    여객기 승객 불편에 대해 항공사의 배상 책임을 강화한 규정 2차가 2019년 12월 15일부터 적용된다. 여객기 이용객 권리규정(Air Passenger Bill of Rights)은 캐나다 공항을 이용하는 모든...

    캐나다인 연금투자 늘리는 중

    캐나다인 사이에서 연금 적립 금액이 늘어나고 있다. 캐나다 통계청 보고서를 보면, 가계 재산 중 연금 적립금액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8년 말 35.8%다. 이는 2017년 말 35.3%보다...

    이민자가 캐나다에서 전공을 살리지 못한 이유

    캐나다 이민 후 경력 단절은 이민자 개인에게 경제적 손실이다. 또한 주 취업인구(25~64세)의 ⅓이상이 이민자인 캐나다 사회에도 손실이다. 이러한 해묵은 문제에 대해 캐나다 정부 기관이 STEM 전공...

    ICBC 2020년도 보험료 인상안 신청 보류

    ICBC(브리티시컬럼비아 차량보험공사) 보험료 인상안 신청을, BC 주정부가 보류시켰다. BC 주정부 산하 공기업의 공공요금은 BCUC(BC 설비위원회)의 사전 타당성 심사를 받게 돼 있다. 이번 결정으로 BCUC에 12월 15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