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시타델 중학교 폭행 사건, 부모 싸움으로 번져

    시타델 중학교 폭행 사건, 부모 싸움으로 번져

    -

    기사 상단광고

    시타델 중학교 폭행사건이 화자되면서, 관할 코퀴틀람 교육위원회는 학부모 간에 협의를 구상하고 있는 거로 알려졌다.

    시타델 중학교 사건이란 지난 1월 10일 포트 코퀴틀람 시타델 중학교에 재학 중인 14세 여학생이 11세 여동생 하교를 돕다가, 소년 4명에게 놀림과 폭행을 당한 사건을 말한다.

    경찰은 이와 관련해 메이플리지 거주 13세 소년을 체포해 부상유발 폭행과 구두 협박죄(말로 협박한 죄) 혐의로 각각 1건씩 기소됐다. 해당 소년은 법정 출두 조건으로 풀려난 상태다.

    그러나 이와 관련해 피해자 어머니, 소피아 후세인씨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호소문을 올리면서 학부모 사이에 의견이 분분하다.

    피해자 어머니가 올린 페이스북 포스트에 따르면 같은 학교에 다니는 폭행 용의자가 계속 학교에 나오기 때문에 피해자는 불안감 때문에 학교에 가지 못하고 있다고. 피해자 어머니는 정학 등 학교 측의 처벌도 요구하고 있다.

    대부분 댓글은 학교가 가해자를 방치하는 건 잘못됐다는 의견이다.

    이 가운데 피해자 어머니에 따르면, 딸이 먼저 놀리는 가해자를 밀었기 때문에, 폭행한 소년의 부모들은 딸 역시 기소해야한다는 의견을 경찰을 통해 전달해왔다고 밝혔다. 경찰은 폭행 소년의 기소를 각하하는 합의 양식에 서명을 요구했다고 후세인씨는 포스트에서 밝혔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피해자 어머니가 올린 호소문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뉴스

    캐나다인이 선호한 여름 여행지는?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인은 2019년 여름(7~9월)에 9,150만회 국내 여행을 했다. 2018년보다 국내 여행 횟수는 2% 증가했다. 여행 당 1인 평균 지출은 C$193으로 1년 전...

    캐나다인, 주중 4일은 직접 요리, 나머지 3일은?

    캐나다 국내에 직접 요리해서 가족과 함께 식사하는 풍습이 점차 사라지고 있다. 맥도널드 캐나다가 의뢰해 시행한 설문 결과, 가족과 함께 식사를 못 하는 이유는 단순히 너무...

    “유명 크림치즈의 새 ‘천사’를 찾습니다”

    필라델피아 크림치즈가 새로운 '천사'를 찾아나섰다. 1990년대 필리 에인절 광고로 장기간 히트를 한 필라델피아 크림치즈는 광고에 천사로 등장한 린다 캐시씨 후계자를 찾는다고 26일 발표했다. 2020년부터 런칭할 필리...

    BC주정부, 임차 업체∙단체에 임시 세금감면 발표

    2015년 이후 기준으로 재산세가 50% 이상 오른 상가에 대한 재산세 감면 혜택을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정부가 24일 발표했다. 제도 명칭은 Interim Business Property Tax Relief...

    밴쿠버 시경, 수상 비행기 절도 용의자 사진 공개

    밴쿠버 시경은 시내에서 수상 비행기를 훔치려한 절도 미수 용의자 사진을 공개했다. 수배된 남성은 지난 21일 오전 3시30분경, 하버 에어플레인스사 수상 비행기 주기장에 침입해 비행기를 움직이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