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버스와 전철로 가는 밴쿠버 대자연(1) 버나비 마운틴 자연보호 지역

    버스와 전철로 가는 밴쿠버 대자연(1) 버나비 마운틴 자연보호 지역

    -

    기사 상단광고

    버나비 마운틴은 밴쿠버 거주자라면 누구나 한번 쯤은 올라가보는 곳이다. 대체로 차로 많이 가지만, 스카이트레인과 버스, 산행로를 활용해 쉽게 갈 수 있다. 해당 구간은 평탄한 편으로 초보자도 쉽게 걸을 수 있다. 단 산행로를 벗어난 북쪽은 절벽과 벼랑이 있어 위험하기 때문에 접근 금지 구역이다. 해당 경로는 우기가 아닌 여름부터 가을 사이 이용을 권한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대중 교통

    버나비 서쪽 지역에서 올 경우 ① 밀레니엄 라인, 스펄링역(Sperling Station)에서 하차 후, 2번 승차장(bay 2)에서 144번 버스 탑승.

    또는
    버나비 동쪽 지역에서 올 경우 ① 밀레니엄 라인, 버퀴틀람역(Burquitlam Station)에서 하차 후 4번 승차장(bay 4)에서 143번 버스 탑승.

    ② SFU 버스정류장(SFU Transportation Centre)에서 하차

    도보 이동

    (A) 버스 정류장에서 북서편으로 유니버시티 드라이브(University Dr)를 따라 간다. 트랜스 캐나다 트레일 입구에서 트레일로 진입.

    (B) 트레일을 따라 북서편으로 가면 버나비 마운틴 자연보호 지역을 거쳐, 호라이즌 식당이 있는 곳에 도달하게 된다. 트레일 지도는 버나비 시청 안내서 참고.

    이후 경로?

    버나비 마운틴 호라이즌 식당이 있는 지점에서 풍경을 즐기고, 다시 SFU 버스 정류장으로 돌아가거나, 좀 더 서쪽으로 계속 트랜스 캐나다 트레일을 따라 헤이스팅스가 방면으로 하산할 수도 있다. 하산보다는 SFU 버스 정류장으로 귀환을 권한다.

    참고: 버나비 시청: 버나비 마운틴 자연보호 지역 안내서(한글)

    • Tip1: 스펄링역이나 버퀴틀람역에서 SFU로 가는 버스편은 144번이나 143번 외에도 여러편이 있다. 가능한 빨리 도착하는 기준으로 번호를 정했다.
    • Tip2: 서편에서 144번으로 올라올 경우, 한 정거장 더 일찍 하차해도 트랜스캐나다 트레일로 갈 수 있다. 다른 버스편 이용시, 트랜스링크 트립플래너 참고.
    • Tip3: 사이먼프레이저대학교(SFU) 자체도 둘러보면 사진이 잘 나오는 곳이 많다. 예전 X파일에서 FBI본부로 여러차례 등장한 캠퍼스다. 또한 최근들어 드디어 대학가답게 인근에 맛집도 생기기 시작했다.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뉴스

    “대구와 청도로 불필요한 여행 피하라” 캐나다 외무부 경고

    캐나다 외무부는 26일 한국내 대구와 청도 지역에 대해서 불필요한 여행은 피하라며 해당 지역 한정으로 사실상 3단계 여행 경고를 내놓았다. 앞서 23일 발표한 한국에 대한 여행...

    코로나19, 캐나다에서 평소 마스크 착용 필요한가?

    코로나19(COVID-19)과 관련해 마스크를 착용하는 아시아계가 늘어나고 있다.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정부 가이드 라인은 "아픈 이들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게 타인에게 전염을 막는 데 도움이 된다"라고 밝히고 있다....

    코로나19이 캐나다 국내 유행병이 된다면 대책은…

    "상황이 급변할 수 있으니 대비해두는 게 좋겠다" 패티 하이주 캐나다 연방 보건부 장관의 코로나19 대책 관련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26일 하이주 장관과 만난 기자들은 "코로나19에 불안을...

    에어캐나다, 3월 11일 이전 한국행 예정 승객에게 무료 탑승일 연기 제공

    에어캐나다는 26일 한국행 비행기 탑승 예정자는 무료로 재예약(rebook)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 한국내 코로나19(COVID-19) 확산으로 우려가 커지자 내려진 조처다. 항공권 발권일이 2020년 2월 24일 이전으로, 2020년...

    캐나다인이 선호한 여름 여행지는?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인은 2019년 여름(7~9월)에 9,150만회 국내 여행을 했다. 2018년보다 국내 여행 횟수는 2% 증가했다. 여행 당 1인 평균 지출은 C$193으로 1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