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4월2일 목요일
뉴스 경제∙부동산 캐나다 달러 가치 급락, 원화 862원

캐나다 달러 가치 급락, 원화 862원

- Advertisement -

캐나다 달러 가치가 18일 급격하게 하락해 19일 루니(1달러)에 미화 69.12센트다.
미화 70센트 이하로 루니 가치가 떨어진 건 4년 만이다.
캐나다은행 공시 기준 루니의 원화 환율은 19일 6개월 만에 최저점인 862원06전이다. 6개월 사이 최고점은 916원이었다.

유가 하락이 주 원인

루니 가치 하락 배경에는 유가 하락이 주원인으로 꼽힌다.
루니는 유가와 연동된 소위 자원 화폐로 유가 등락에 가치가 연동돼 있다.
이 가운데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가 최근 산유국 감산 체재를 깨면서 원유 가격이 하락하고 있다.
캐나다 증권 시가 총액의 약 15%는 주로 석유와 가스회사로 구성된 에너지주가 차지하고 있다.
지난 9일부터 에너지주 폭락으로 일부 회사 주식은 50% 이상 떨어진 곳도 나와, 캐나다 증시 하락세를 부추기고 있다.

정부의 금융위기 대책 주목

또한 캐나다 정부와 금융 당국은 사실상 금융위기 대비 체재에 들어갔다.
18일 발표한 코로나19(COVID-19) 경제 지원안 예산 C$820억 중, C$500억은 금융권 지원이다.
한꺼번에 자금이 빠져나가, 지불이 어려워지는 유동성 위기를 막으려는 포석이다.
그러나 이러한 조처가 힘을 발휘하기 이전에 폐업이나 휴업을 선언하는 업체가 늘고 있다.
자금 수혈을 막 시작했는데 말단 혈관이 더 빨리 끊겨 제대로 경제의 혈액이 돌지 않고 있다.
이 때문에 캐나다 정부도 18일 발표에서 대출 상환 기한 연기 외에도 계속 추가조치가 가능하다는 점을 언급했다.

앞서 캐나다은행은 기준금리를 3월 4일과 16일 두 차례 각각 0.5%포인트씩 낮춰 현재 0.75%다.
낮은 기준 금리는 캐나다 달러 가치를 내리는 데 영향을 미친다.

방역 노력은 경제에는 어려움 가중

정부가 선택한 방역 노력 또한 불가피하지만, 루니 가치 하락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캐나다와 미국 정부는 18일 캐나다-미국 국경에 대한 관광객∙쇼핑객 월경 금지를 예고한 상태다.
저스틴 트루도 캐나다 총리는 “조만간(very soon)” 운송 트럭 등 기초적인 왕래는 허용하고, 관광, 쇼핑, 친지 방문 목적을 막을 방침을 전했다.

또한 18일부터 캐나다 시민권자∙이민자와 직계가족, 미국인과 환승객을 제외한 타국 국민의 입국을 거부하기 시작했다. 이러한 입국 수요가 사라지면서, 캐나다 달러 수요도 그만큼 줄었다.

참고로 2019년 4월 미국에서 캐나다 방문은 총 210만회가 이뤄졌다. 또한 외국인 관광객 방문은 62만8,000회다. 앞서 2019년 4월 캐나다 방문 관광객은 C$38억을 썼으며, 이중 50% 이상이 캐나다 국내 숙박, 식당 업계에 수입으로 잡혔다. | JoyVancouver | 권민수

- Advertisement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최근 일주일 기사

BC소비자 보호청 “폭리 사례 신고 받는다”

브리티시컬럼비아 소비자 보호청(Consumer Protection BC)은 23일 가격 폭리 사례(Price gouging)에 대한 신고를 받는다고 발표했다. 신고는 BC소비자 보호청 웹사이트에서 익명으로...

“여름 전 일상 복귀 가능성이 날이 갈수록 옅어지고 있다” BC주 보건 책임자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 보건 관계자들은 코로나19(COVID-19)지역사회 확산으로 인해 내려진 비상사태가 5월 전에 철회될 가능성은 '제로'라고 밝혔다. 애드리언 딕스 BC 보건...

중소기업 지원, 캐나다 비상 사업계좌는 무엇?

캐나다 연방정부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캐나다 비상 사업계좌(Canada Emergency Business Account 약자 CEBA)를 지원한다고 발표했다. CEBA는 소기업체와 비영리단체(교회 등)에 최대...

유학생∙근로허가 소지자, 랜딩하지 않은 영주권자 캐나다 입국 허용

캐나다 이민부가 랜딩(첫 입국) 하지 않은 영주권자, 유학생, 근로허가 소지자의 캐나다 입국을 3월 26일부터 허용했다.앞서 캐나다 정부는 지난 18일부터 시민권자와 영주권자 및...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