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UBC 사교파티 약물 사건은 없었던 일?

    UBC 사교파티 약물 사건은 없었던 일?

    수사 난항, 경찰 "입증할만한 단서 못 찾아"

    -

    기사 상단광고

    지난 9월 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교(UBC) 학생 사교 파티에서 발생했다는 약물 중독 사건 수사가 난항에 부딪혔다.

    UBC 밴쿠버 캠퍼스 관할 연방경찰(RCMP)은 마리나 애드쉐이드 경제학 교수가 지난 9월 27일 밴쿠버 시내 바에서 학생 한 명이 약물에 취해 병원에 입원했다는 소식을 트위터로 전하자 수사에 착수했다.

    애드쉐이드 교수는 여성 6명이 28일 아침까지 약물에 취한 채 발견됐다고 10월 1일 한 차례 더 트위터를 남겼다.

    경찰은 11일 현재까지는 약물에 취한 사람이 6명보다는 더 적은 숫자이며, 또한 해당 사건이 UBC 학생 사교 파티에서 발생하지 않았을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다.

    경찰 대변인은 “목격자나 피해자로 여겨지는 이들과 접촉했지만, 기꺼이 조사에 응하는 이가 없어 어려움을 겪고 있다”라며 “계속 수사 진행 방침이나, 사건을 입증할만한 단서가 없어, 새로운 제보가 나와야 전환점을 맞을 수 있다”리고 설명했다.| JoyVancouver 🍁 | 권민수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 사이드바 광고 -

    뉴스

    [특별보도] 밴쿠버에도 우한폐렴 의심 환자 모니터링 중

    밴쿠버에도 이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Novel Coronavirus) 또는 '우한폐렴' 의심 환자가 있는 거로 드러났다. 해당 환자는 확진 상태는 아니며, 의료 당국이 모니터링 중이라고 캐나다 연방 보건부가 밝혔다. 패티...

    시타델 중학교 폭행 사건, 부모 싸움으로 번져

    시타델 중학교 폭행사건이 화자되면서, 관할 코퀴틀람 교육위원회는 학부모 간에 협의를 구상하고 있는 거로 알려졌다. 시타델 중학교 사건이란 지난 1월 10일 포트 코퀴틀람 시타델 중학교에 재학...

    우버∙리프트 24일부터 밴쿠버 시내 영업 시작

    라이드헤일링 업체 우버와 리프트가 24일 오전부터 밴쿠버 시내에서 영업을 시작했다. 단, 메트로밴쿠버 전역 영업은 아니어서 일부 혼란을 주고 있다. 우버는 밴쿠버~트라이시티(코퀴틀람 등), 리치먼드, 써리, 델타 등에서도...

    세계 민주주의 지수, 캐나다 7위, 한국 23위

    북한이 전세계에서 가장 반민주적인 국가로 선정됐다. 더이코노미스트 산하 인텔리전스 유닛(EIU)은 2019년도 민주주의 지수를 통해 북한을 167위에 올렸다. 민주주의 지수는 5가지 주요 평가 항목을 토대로 2019년 발생한...

    2020년 BC부동산, 거래량 늘면서 집값 상승 예상

    BC부동산협회(BCREA)는 2020년 1분기 주택 전망보고서를 23일 발표하면서 거래량과 가격 상승 기대를 밝혔다. 협회는 부동산거래 전산망인 멀티플리스팅서비스(MLS) 기준 거래량이 2019년 7만7,349건이었는데, 올해에는 10.3% 증가한 8만5,290건에 이른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