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 C
Vancouver
2020년 3월29일 일요일
뉴스 정치 스캔들 휘말린 SNC-라발린 주가 하락

정치 스캔들 휘말린 SNC-라발린 주가 하락

- Advertisement -

도덕성 논란과 정치 스캔들로 도마에 오른 SNC-라발린(SNC-Lavalin) 주가가 하락하고 있다.
캐나다의 대표적인 건설 엔지니어링 회사였던 SNC-라발린 주가는 20일 토론토주식시장에서 C$16.90이다.
연중 최고 였던 C$54.20에서 근 70% 가까이 내렸다.
원인은 신용등급 평가사인 S&P 글로벌레이팅스가 19일 신용등급을 BB+ 으로 한 등급 내리면서다.
S&P는 SNC-라발린의 수익과 현재 영업에 대해 부정적으로 평가했다.
앞서 SNC-라발린은 리비아에 발주하면서 리비아 고위직에 대한 뇌물 청탁과 금품 수수혐의를 받고 있다.
저스틴 트루도 캐나다 총리는 해당사 형사기소를 막으려고 법무부 장관에게 압력을 행사해, 캐나다 하원 윤리위원회가 지난 14일 이 문제를 지적했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SNC 라발린 주가

- Advertisement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최근 일주일 기사

코로나19 사기 주의, 정부 사칭해 개인 정보 요구

캐나다 연방정부는 코로나19와 관련해 사기 이메일이나 문자를 받는 캐나다 거주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주의를 촉구했다. 사기 이메일은 주로 코로나19 소득지원금을...

[오피니언] 코로나19 비상, 또다른 해악은 오보

코로나19(COVID-19) 관련 주정부와 일부 지방자치단체가 비상사태를 선언한 가운데, 잘못된 정보도 소셜미디어나 또는 심지어는 한인 뉴스에서도 쏟아져 나오고 있다. 대표적으로...

국외 입국자, 자가 격리 안하면 처벌

캐나다 연방정부는 25일 국외 입국자에 대해 14일간 자가 격리 및 관찰을 명령으로 의무화했다. 패티 하이주 캐나다 보건장관은 격리법 하에...

BC주, 코로나19 특별지원 예산 발표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는 23일 코로나19(COVID-19) 지역사회 확산에 대응해 C$50억 규모 특별 지원 예산을 발표했다. 예산 중 C$11억은 코로나19로 소득 손실이 발생한 개인 지원에,...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