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9월 20일 (월요일)

에어캐나다, “근무자 코로나 백신 접종 필수”

캐나다 국내 일부 업종에서는 코로나 백신 접종이 근무 필수 기준이 되고 있다.

에어캐나다는 25일 새로운 보건 및 안전 규정이라며 10월 30일까지 모든 직원이 코로나 백신 접종을 의무로 끝내야 한다고 공표했다. 또한 백신 접종을 끝내야지만 신규 채용 대상이 될 수 있다.
기한 이후에도 백신 접종을 완료하지 않으면, 무급 휴직 또는 해고 대상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에어캐나다의 결정은 캐나다 여객 업계에서 처음은 아니다. 캐나다 연방정부가 연방 고용 기준법 적용 대상 기업에 10월 말까지 백신 접종 의무화를 추진하고 있기 때문이다. 연방 정책에 따라 항공, 철도, 해운 직원은 백신 접종이 의무다.

에어캐나다에 앞서 포터 에어라인도 전 직원에게 코로나 백신 접종 완료 또는 근무일 기준 3일 이내 발급받은 코로나19 음성 검사서 제출 의무를 발표했다. 현실적으로 근무할 때마다 음성 검사서를 제출하기는 어렵기 때문에, 백신 접종을 의무화한 조치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 기사 하단 광고(Abottom)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조이밴쿠버 검색

- 사이드바 광고 -
- 사이드바 광고2(CA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