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 C
Vancouver
2020년 3월31일 화요일
UBC-써리 사설 버스 운행 허가 받아
Array

UBC-써리 사설 버스 운행 허가 받아

- Advertisement -

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교(UBC) 밴쿠버 캠퍼스와 써리 시내를 오가는 사설 버스가 운행 허가를 받았다.

메트로 밴쿠버 교통을 총괄하는 트랜스링크 이사회는 지난 4일 정류장 등 대중교통 시설을 이용하지 않는 조건으로 사설 버스 운행을 2019년 12월 31일까지 허가했다.

B셔틀(B Shuttle)사는 152가(152 St.)와 10번 고속도로(Hwy 10) 교차지점을 포함해 써리 시내 6곳에서 승객을 태워, UBC까지 주 5일, 12회 간 운행한다. 사설 버스여서 트랜스링크와는 관련이 없다. 모든 탑승객은 해당사 앱을 이용해 예약해야 하며, 편도 요금은 C$10로, 현금 결제 시 잔돈을 제공하지 않는다. 첫 차는 써리에서 오전 5시 45분에 출발, 오전 7시에 도착 예정이다.

한편 B셔틀사는 UBC로 운행 확장 목적으로, 밴쿠버 시내 커머셜-브로드웨이역에서 브로드웨이를 따라 운행하는 노선도 트랜스링크 이사회에 함께 제출했었다. | JoyVancouver ?

참고: B셔틀사

- Advertisement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최근 일주일 기사

캐나다 기업들 “추가 고용지원 시급”

캐나다 업체들은 캐나다 연방정부의 코로나19(COVID-19) 경제난 대책이 상황을 넘어서기에는 부족하다고 지적하고 있다. 캐나다자영업자연대(CFIB)는 중소기업들을 대변해 일시 해고 방지 고용지원을 정부가 발표한 임금...

“의약품 사재기 중단” 캐나다 보건부 권고

캐나다 보건부는 30일 "의약품 비축은 지역사회에 공급할 의약품 부족을 일으킬 수 있다"라며 "코로나19(COVID-19) 대응 기간동안 평소보다 약을 많이 구매하지 않기를 권고한다"라고 발표했다.

신체적 거리 두기, 메트로 밴쿠버내 경찰은 단속 대신 ‘안내 중’

신체적 거리 두기 관련, 소셜미디어에 퍼진 메트로밴쿠버 내 자동차 동승자 단속은 가짜 뉴스다. 메트로밴쿠버 내 각 시경과 연방경찰은 단속 사례가 없으며, 현재...

캐나다인 ⅓ “다음 달 집세가 걱정된다”

코로나19(COVID-19) 지역사회 확산이 캐나다 경제에 급제동을 걸면서, 실직 또는 휴직 중인 캐나다인이 대폭 늘었다. 여론조사기관 앵거스리드는 25일 "이미 캐나다인 44%는 자신 또는...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