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경제

    경제

    토론토 월세 캐나다 1위, 밴쿠버는 2위

    2월 새 입주자를 찾는 집주인이 제시한 중간 가격은 밴쿠버 시내 침실 1개형은 C$2,150으로 1년 전보다 3.4% 올랐다. 주택 임대정보 전문 패드맵퍼가 발표한 수치로, 현재 살고있는...

    내 집 마련 문턱 다시 낮추는 캐나다 연방정부

    캐나다 모기지 스트레스 테스트 기준이 2020년 4월 6일부터 전면 변경돼 주택마련 대출이 전보다 다소 수월해질 전망이다. 모기지 스트레스 테스트란, 주택 구매가의 20% 미만을 다운페이먼트로 내는...

    홈디포, 캐나다 전국에서 5,500명 채용 예고

    건축자재점 홈디포(Home Depot) 캐나다는 봄철을 맞아 캐나다 전국에서 직원 5,500명을 신규채용한다고 18일 발표했다. 채용은 상근직과 비상근직을 모두 대상으로하며, 야간 근무자, 판매 담당자, 캐시어, 대량 판매...

    봄바디어 회사 생존 위해 주요 사업 매각안 연달아 발표

    캐나다 항공∙교통 제작회사 봄바디어(Bombardier)가 프랑스 알스톰(Alstom)에 전철 부분 매각 가능성을 17일 발표해 주목 받고 있다. 앞서 봄바디어는 U$90억 규모 채무 상환을 위해 회사 내 가장...

    소품점 피어원 임포츠, 파산보호 신청으로 매장 문 닫는다

    주택 소품과 가구점 피어원 임포츠(Pier 1 Imports 이하 피어원)가 17일 파산보호 신청을 하고 캐나다 국내에서는 폐점을 발표했다. 텍사스 포트워스에 본사를 둔 피어원은, 법정 관리하에 매장을...

    캐나다 부도심 지역이 인구 성장 주도

    캐나다 국내 거주자 중 71.7%가 대도시 거주자로 나타났다. 캐나다 통계청은 2019년 7월 1일 인구 분석 결과를 13일 공개하면서 메트로밴쿠버에는 캐나다 인구의 7.2%인 269만1,351명이 거주하고 있다고...

    캐나다에서 내 집 마련하려면 비용은?

    메트로밴쿠버 같은 지역은 캐나다에서 가장 주택을 구매하기 어렵지만, 다른 지역을 보면, 캐나다 부동산이 평가 절하 상태라는 보고서가 나왔다. 부동산 중개업체 리맥스는 설문결과 캐나다인 62%는 캐나다...

    캐나다인에게 믿고 쓰는 상표 설문한 결과

    리더스다이제스트 캐나다 의뢰로 입소스는 각 상품별로 가장 신뢰받는 상표를 선정해 지난 3일 발표했다. 총 31개 부문에서 아래 상품들은 시장에서 가장 독점적인 지위를 갖고 있다. 설문은 상품...

    삼성, 캐나다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브랜드 8위

    여론조사 기관 입소스는 2020년 캐나다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상표로 '구글(google)'을 선정했다. 구글은 지난해와 같이 1위 자리를 지켰다. 10위 안에서 유일하게 북미에 본사를 두지 않은 기업은 8위...

    캐나다인 70% “노후 대비 불충분 우려”

    캐나다인은 노후 자금으로 약 C$69만7,000이 필요하다고 예상했다. 약 6억2,000만원이다. (C$1=890원) 스코샤은행은 11일 캐나다인 대상 노후 자금 설문 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앞서 평균 노후 자금 예상액은...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