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9월

월별 기록 9월 2018

캐나다에서 내 집 마련, 평균 소득 53.9% 투자해야

캐나다 주택 구매 접근성이 1990년 아래로 가장 좋지 않다고 RBC 이코노믹 리서치가 28일 주거 동향과 접근성 보고서에서 지적했다. RBC는 "캐나다 국내에서 가장 규모가 큰 시장...
주택

“밴쿠버, 토론토 주택 가격 거품 심하다”

스위스 투자은행 UBS는 세계에서 가장 주택 가격 거품이 심한 도시로 토론토와 밴쿠버를 지목했다. UBS는 27일 발표한 연례보고서에서 토론토와 밴쿠버 외에도 홍콩, 뮨헨, 런던, 암스테르담의...
에어백 시험.

혼다, 애큐라 ‘살인 에어백’ 장착 여부 확인해야

혼다 캐나다가 다카타 에어백 인플레이터 결함으로 리콜을 확대하고 있다. 에어백 인플레이터는 사고 발생 시 에어백을 터지게 만드는 역할을 한다. 문제는 화약 폭발식 에어백이 터지면서...

“자연에 나가면 난 더 건강해진다” 캐나다인 94%

캐나다인은 자신에게 주어진 자연을 사랑하고, 그 효용을 잘 안다. 비영리 자연보호 단체인 NCC가 캐나다인 2,000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캐나다인 대부분, 94%는 자연 속으로 갈...
물리학 문제

(2) 캐나다 대학교 진학, 대입 안정권 성적은?

한인 사회 일부에 뿌리깊게 내린 착각이 있다면 캐나다 대학 진학이 한국보다 쉽다는 생각이다. 그러나 대학교 입학 부담감을 길게 2년에 걸쳐 나눠 놨을 뿐이고, 대입에...
트랜스링크 버스

트랜스링크 “버스 운전사 구함. 연봉 C$6만3,000, 혜택 제공”

메트로밴쿠버 교통망을 총괄하는 트랜스링크가 버스 기사(Bus Operators) 모집을 확대하고 있다. 모집 대상은 대형 버스 기사와 한국의 마을버스에 해당하는 커뮤니티 셔틀(24인승) 기사다. 러너스 상용 면허 필요 일반...
스마트폰 사용자들

BC 주민 하루 4.6시간 스마트폰 사용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민이 하루 스마트폰을 4.6시간 이용하고 있다고 BC하이드로(BC 수자원전력공사)가 최근 설문 결과를 27일 발표했다. BC 주민 2명 중 1명 일어나자마자 스마트폰 BC 주민의 스마트폰 애용은...
대학교 강의실

(1) 캐나다 대학교 진학, 무엇부터 해야 하나?

캐나다에서 대학교 진학에 관한 개요를 조이밴쿠버가 정리해 소개한다. (1)캐나다 대학교 진학, 무엇부터 해야 하나?는 캐나다 시민권자 또는 영주권자로 브리티시 컬럼비아(BC) 내에 있는 대학에 바로...
밴쿠버 아파트

“월세, 물가 상승률 만큼만 인상해야” 특위 권고안 주정부 수용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정부가 주의원 중 임명한 BC 임대 주거 특별위원회(이하 특위)는 24일 주정부에 소비자 물가 상승률(CPI) 만큼만 인상하는 안을 권장했다. 주정부는 26일 이 건의안을...
내기니

“내기니역에 한국 배우” 캐나다에서도 화제

신비한 동물사전2(영제:Fantastic Beasts: The Crimes of Grindelwald)에 한국 배우 김수현이 내기니(Nagini)역에 캐스팅돼 캐나다에서도 화제다. 이 사실은 25일 공개됐다. 내기니는 구글 캐나다 26일 주요 검색어로...
- Advertisement -
한인신협 설문조사

인기기사

AD

error: 공유 기능을 사용하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