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퀴틀람에서 아시아계 부동산 중개사 비하 편지

아시아계를 비하하는 편지가 코퀴틀람에서 활동하는 부동산 중개사, 위니 우씨에게 전달됐다. 익명 편지는 우씨 뿐만 아니라 다른 아시아계 부동산 중개사도 수신인으로 적고 있다.
편지 주 내용은 아시아계를 전반적으로 비하하면서 “다수의 진짜 의견을 반영하고 있다”라고 적었다. 편지를 쓴 이는 “거주 의사도 없으면서 국외의 중국인이 산 우리 이웃 내 빈 집을 원치 않는다”라며 “고객에게 집을 비워두면 반달리즘 대상이 될 수 있다고 말하라”라고 주장했다.
해당 서신을 받은 위니 우씨는 페이스북에 이를 23일 공개했다. | JoyVancouver ?

- 기사 하단 광고(Abottom)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조이밴쿠버 검색

- 사이드바 광고 -
- 사이드바 광고2(CA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