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 C
Vancouver
2020년 3월31일 화요일
뉴스 경제∙부동산 캐나다 세금 정산 마감 2주 앞으로

캐나다 세금 정산 마감 2주 앞으로

- Advertisement -

캐나다 세금 정산은 4월 30일 마감된다.
마감 2주를 앞둔 현재 아직 보고하지 않은 캐나다인은 전체 44%로 적지 않다.
세무 대행사 H&R 블록은 특히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민 51%가 아직 정산하지 않았다고 밝혀, 가장 늑장 부리는 경향이 있는 주로 나타났다.
올해 늑장 경향은 지난해와 다르다. 지난해에는 3월에 83%가 정산을 끝냈다.
캐나다 국세청은 “정산이 늦으면, 벌금이 부과되거나, 혜택 지급이 중단 또는 지연될 수 있다”라고 11일 경종을 울렸다.
국세청은 또한 온라인 서비스인 ‘마이어카운트(My Account)’ 개설을, 아직 개설하지 않은 이들에게 권장하고 있다.
마이어카운트가 있으면, 온라인으로 그간 납세나 보고 내용을 볼 수 있고, 정산 후 세금 환급 일정과 방법 등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납세를 해야 한다면, 일반적으로 온라인 뱅킹으로 처리할 수 있다.
세금을 일시불로 낼 형편이 안된다면, 분할 납세를 요청할 수 있다.
이 과정을 지불 협의(Payment arrangements)라고 하며, 이 경우에는 일단 4월 30일 마감 전에 보고를 끝내고 요청해야 한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 Advertisement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최근 일주일 기사

“소규모 업주 ¼은 4월 임대료/모기지 못 낼 상황” 자영업 단체

소규모 업주를 대변하는 캐나다자영업자연대(CFIB)는 30일 정부에 재산세 감면 및 고정비용 비상 지원을 촉구했다. CFIB는 회원 설문 결과, 응답자 ¼은...

신체적 거리 두기, 메트로 밴쿠버내 경찰은 단속 대신 ‘안내 중’

신체적 거리 두기 관련, 소셜미디어에 퍼진 메트로밴쿠버 내 자동차 동승자 단속은 가짜 뉴스다. 메트로밴쿠버 내 각 시경과 연방경찰은 단속 사례가 없으며, 현재...

BC주 신규 전입자∙외국인 근로자 공립의료보험 즉각 발효 선언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는 26일 코로나19(COVID-19) 관련 66명 확진자가 추가돼 총 확진자는 725명이라고 발표했다. 현재 밴쿠버 코스탈 보건청 관할 지역에 확진자가 가장 많다.

BC페리 감편, 이용자제 요청

BC페리는 코로나19(COVID-19) 확산을 막기 위해 불필요한 여행은 자제해 달라고 지난 24일 이용자에게 권고했다. 또한 차량 탑승 승객들은 이전과 달리...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