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 C
Vancouver
2020년 3월31일 화요일
캐나다 국세청, 2018년분 세금 정산 접수 시작
Array

캐나다 국세청, 2018년분 세금 정산 접수 시작

- Advertisement -

디안 르부디에 캐나다 국세부 장관은 19일 “2018년도 세금 정산 시즌을 공식적으로 시작한다”라고 발표했다.
캐나다 국세청(CRA)은 2019년 4월 30일까지 2018년도 세금 정산 신고를 받는다. 자영업자만 예외로 6월 17일 자정까지 신고할 수 있다. 단 자영업자를 포함해 누구나 납세할 금액이 있으면 2019년 4월 30일 이전까지 내야 한다. 2018년도 세금 정산 신고에 사용할 수 있는 RRSP(납세를 미루는 효과가 있는 사설 연금 투자 상품)은 2019년 3월 1일 이전까지 투자해야 한다.

국세청 상담 및 편의 강화

캐나다 국세청은 세금 정산 상담을 올해 강화해 평일(월~금)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상담 전화를 받을 예정이다.
캐나다인 대부분이 세금 정산을 온라인으로 처리하지만, 종이 양식이 필요한 경우 우체국과 서비스 캐나다에서 받을 수 있다. 2018년도에 세금 정산을 종이 양식으로 한 경우 지난주나 이번 주에 종이 양식을 우편으로 받게 된다. 온라인으로 보고할 때는, 마이어카운트를 이용해 T4 등 온라인 보고된 양식으로 자동으로 기입해주는 ‘오토필 마이 리턴’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새 환급 기후 대책 지원금… BC 주민은 미적용

세금 정산은 캐나다 육아 보조금(Canada child benefit 약자 CCB) 등 각종 혜택에 영향을 미친다. 올해는 기후 대책 지원금(Climate Action Incentive)이 새로운 혜택으로 등장하지만, 서스캐처원, 매니토바, 온타리오, 뉴브런즈윅 4개주 주민만 신청해 받게 된다. 해당 주내 탄소세를 걷는 대신, 세수 일부를 18세 이상 해당 주 주민에게 돌려준다는 취지로 2018년도 세금 정산을 하면서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캐나다 국세청 사칭 사기가 늘고 있어 주의해야 한다. 국세청 직원을 가장해 미납 세금을 요구하거나, 개인정보를 요구하는 사례가 있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조이밴쿠버는 한인 독자에게 빠르고 정확한 뉴스와 정보 제공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은 이런 노력에 큰 도움이 됩니다.

페이팔로 후원 하기

- Advertisement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최근 일주일 기사

BC주 검사받지 않은 코로나19 사망자 발생

30일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는 코로나19(COVID-19) 확진자가 주내 970명이라고 밝혔다. 확진자는 28일보다 86명이 늘었다. 확진자 중 병원 입원자는 106명으로, 60명은 중환자실에 있다. 확진...

캐나다 정부, 고용 지원폭 늘려서 재발표

저스틴 트루도 캐나다 총리는 27일 "해고를 재고려해봐 달라"라며 중소기업 대상 일시 해고 방지 고용지원을 임금의 75%까지 증액했다. 앞서 지원 수준은 임금의 10%였으나,...

노인 생활 도움 요청은, 국번없이 211 번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는 노인 대상 지원 서비스로 BC211을 확대 시행한다고 26일 발표했다. BC211은 국번없이 211번으로 전화하면 상담을 통해 자원봉사자가 노인에게 도움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추가 금리 인하 단행, 제로 금리까지 한 단계 남았다

캐나다 은행이 27일 오전 기준 금리를 0.5%포인트 낮춰 0.25%로 공시했다. 제로 금리까지 단 한 단계 남았다. 일반적으로 캐나다 은행은...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