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의 '퀸연아'된 테사 버추

평창 동계올림픽 후, 캐나다 대표선수를 모셔가는 회사가 등장하고 있다. 니베아는 ‘버모네’ 중 테사 버추를 상표 대사로 위촉했다고 1일 발표했다. 사진=니베아

- 기사 하단 광고(Abottom)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조이밴쿠버 검색

- 사이드바 광고 -
- 사이드바 광고2(CA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