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 C
Vancouver
2020년 3월31일 화요일
직원 차량 유지비, 2019년부터 인상
Array

직원 차량 유지비, 2019년부터 인상

- Advertisement -

한국과 마찬가지로, 캐나다도 직원이 자가용을 업무에 사용하면 고용주는 차량 유지비(Automobile allowance)를 제공한다.

이 차량 유지비는 일반적으로 비과세기준에 따라 제공한다. 2019년부터 비과세 기준은 첫 5,000km까지는 2018년보다 1km당 C$0.03 올려 C$0.58로 한다. 주행거리 5,000km 이상부터는 1km 당 C$0.52다.

비과세 기준은 캐나다 재무부가 발표하며, 전국적으로 동일하나, 준주만 별도로 한다. 북극권인 준주에서는 첫 5,000km까지는 1km당 C$0.62, 이후부터는 C$0.56이다. 이 기준의 차량 유지비에는 차량 보유 비용과 보험료, 연료비가 포함돼 있다.

일부 업체는 이 항목과 별도로, 차량 대기 비용(automobile standby charge)을 별도로 지급하는데, 이러한 별도 지급은 직원소득에 포함되게 돼 있다.

구매, 리스 시 비용처리 한도는 유지

한편 업무용 차량 구매 시, 세제상 비용으로 처리할 수 있는 금액(capital cost allowance 약자 CCA)은 2018년과 같이 C$3만이다. 단 이 C$3만에서 연방세와 각종 주정부 관련 세금은 제외한다. 또한 차량 구매 시 월 리스 한도는 C$800, 월 할부 한도는 C$300으로 유지한다.| JoyVancouver ? | 권민수

- Advertisement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최근 일주일 기사

서비스 캐나다 문닫아… 여권청도 발권 중단

고용보험(Employment Insurance) 등 연방정부 관련 민원을 처리하는 서비스캐나다 센터와 여권 발권 업무 센터 역시문을 닫았다. 서비스 캐나다는 많은 인원이...

BC주정부 “마스크 등 재판매 금지”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는 폭리 목적 사재기가 빈발하자, 일부 품목에 대한 재판매를 26일 부터 금지했다. 재판매 금지 품목은 식품, 의료 ...

웨스트젯도 인원 절반 감원 발표

캐나다 항공사 웨스트젯(WestJet)이 24일 6,900명 감원을 발표했다. 전체 직원 1만4,000명 중 거의 반에 해당하는 숫자다. 에드 심스 웨스트젯 대표는...

[학부모 필독] 학교 수업 대체로 BC주 정부가 검토했던 온라인 수업 내용은?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는 3월 30일 유치원부터 12학년(K-12) 개학에 앞서 온라인 수업을 등교 수업 대체재로 검토했다.그러나 모든 학생이 고속 인터넷 접속 환경이나 컴퓨터/태블릿을 보유하고...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