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우리 아이 목격했다면 진술해달라" 랭리 사망 소년 아버지 호소

    “우리 아이 목격했다면 진술해달라” 랭리 사망 소년 아버지 호소

    -

    기사 상단광고

    랭리 월넛 글로브 스케이트 공원에서 지난 10일 오후 9시30분 약물중독으로 숨진 14세 소년과 관련해, 유가족이 경찰제보를 요청했다.
    칼슨 크리미니(Carson Crimeni∙14세)군은 약물 과용으로 의식을 잃은 채로 바닥에 누워있다가 할아버지에 의해 발견됐다.
    이후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을 거뒀다.
    유족은 누군가가 크리미니 군에게 약물을 건냈으리라고 추정하고 있다.
    적어도 과실치사의 가능성은 제기되고 있다.
    크리미니군 소유 전화기가 쓰러진 장소 인근 쓰레기통 안에 있었던 점, 약에 취한 크리미니군을 동영상으로 촬영하며 웃고 떠드는 소리가 녹음된 점 등이 추정의 배경이다.
    또한 발견 당시에는 크리미니 군 주변에 아무도 없었다. 쓰러져 생명이 위독한 소년을 방치하고 떠난 상황이다.
    크리미니군의 아버지 아론 크리미니씨는 주요 언론과 인터뷰에서 “사건을 목격하고 분노하고 성났다면, RCMP(연방경찰)에게 가서 진술해달라”라고 호소하고 있다. | JoyVancouver 🍁

    • 경찰 제보전화: 604-532-3398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 사이드바 광고 -

    뉴스

    랭리 윌로우브룩 쇼핑몰에서 개머리판 폭행 사건

    랭리 윌로우브룩 쇼핑몰에서 한 청소년이 21일 개머리판에 얻어 맞은 사건이 발생했다. 폭행은 순식간에 발생했다. 쇼핑몰 감시 카메라 내용을 보면 용의자는 라이플을 들고 나타나 청소년 몇몇을...

    우버∙리프트 밴쿠버에서 운행허가 받아

    라이드헤일링 업체 우버와 리프트가 BC주 승객운송위원회(PTB)에서 로워매인랜드와 위슬러에서 운행 허가를 23일 받았다. 영업을 위해 필요한 다음 절차로 밴쿠버시 사업자 면허 취득과 ICBC(BC 차량보험공사) 보험 구매...

    ‘스스로 죽음을 택할 권리’ 확대에 대해 캐나다인 의견 쏟아져

    캐나다는 2016년 6월부터 말기 질병을 앓고 있는 이들에게 '의료 지원을 통한 사망(Medical Assistance in Dying∙ 약자 MAID)'또는 안락사를 허용하고 있다. 이 가운데 자유당(LPC)는 안락사 제도...

    캐나다 경제 전망 ‘불확실’ 지적돼

    캐나다 경영진 중 상당수가 향후 12개월 국가 경제 전망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을 내놓았다고 CPA(캐나다 회계사 협회)가 시행한 설문 결과를 23일 발표했다. 경영진 위치에 있는 전문...

    시애틀 다운타운 총기 난사로 1명 사명 7명 부상

    시애틀 다운타운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22일 오후 5시경 발생해 1명이 숨지고 7명이 부상을 당했다. 시애틀 시경은 1500번지대 서드에비뉴(3rd Ave.) 에서 총격 직후 용의자들은 현장에서 도주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