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네이버에서 ‘프리바이오틱스’가 식품 관련 검색어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프리바오틱스(Prebiotics)는 장내 유익균을 지칭하는 프로바이오틱스(Probiotics)의 먹이가 되는 물질이다.
즉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을 섭취하고, 장에 유익균을 늘리려면 프리바오틱스를 먹는 게 좋다.
한식을 즐기는 한국인이라면, 굳이 따로 찾아 먹지 않아도 풍부하게 프리바이오틱스를 먹는다.
프리바이오틱스 식품의 대표로 김치, 절임(피클), 된장, 낫토 등이 뽑히기 때문이다.
프리바이오틱스는 또한 파와 양파, 대파, 아스파라거스, 바나나, 고구마, 사과, 딸기에 많이 함유돼 있다.
한편 프로바이오틱스를 섭취하는 이유는 나이가 들수록 장내 유익균은 줄고, 유해균이 늘어나기 때문이다.
유익균이 줄면 소화 장애, 과민성 대장 증상, 염증성 장 질환이 올 수 있다.
또한 유익균 감소는 비만, 당뇨병, 면역기능 저하와 관련이 있다.
특히 항상제 사용이나 음주로 유익균 개체수가 줄기 때문에 일정량의 프로바이오틱스와 이를 돕는 프리바이오틱스 섭취가 권장된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