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19일 캐나다 연방 공휴일… 일단 연방 공무원만 쉰다

저스틴 트루도 캐나다 총리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장례식날인 9월 19일을 애도의 날(National Day of Mourning )로 지정한다고 13일 발표했다.

애도의 날인 9월 19일 월요일은 연방 공휴일이지만, 법정 공휴일로 쉴 수 있는 사람은 연방 공무원뿐이다. 또한 여타 연방공휴일과 달리, 이번에는 연방법이 적용되는 회사나 기관, 예컨대 은행, 항공사, 우편공사 등에는 휴일로 보낼 것을 권고하나, 의무는 아니기 때문이다.

또한 주 근로기준법의 적용 대상인 대부분 캐나다 시민과 거주자는, 주정부가 공휴일로 선포하지 않는 한, 19일이 공휴일이 아니다. 트루도 총리는 각 주정부와 애도의 날에 대해 협의한 결과, 각 주가 관할 지역 내에서 엘리자베스2세 여왕을 애도하는 적절한 방법을 결정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19일 오전 11시 오타와에서는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추모 행사가 열린다. 추모 퍼레이드와 96발의 예포 발사, 캐나다 공군 CF-18의 여왕 추모 비행이 이뤄질 예정이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캐나다 연방 공휴일과 주 공휴일의 차이

- 기사 하단 광고(Abottom)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조이밴쿠버 검색

- 사이드바 광고 -
- 사이드바 광고2(CA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