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리 핼러윈이라지만, 이 영화가 1위라니.

[영화보는 화요일]

10월 셋째주 캐나다 박스오피스는 핼러윈(Helloween) 분위기다. 테일러 페리스 부2! 아마디아 핼러윈(Tyler Perry’s Boo2! Amadea Halloween)이 의문의 1위. 공포영화를 배경으로 한 완전 코미디 영화다. 흑인 할머니 분장 남자 입담 코미디에 온갖 공포영화 오마주. 따라서 평소 호러 영화를 보지 않았다면 재미 반감. 이 영화는 후편이 만들어졌다는 사실이 호러이자 코미디.

2위는 SF 재난영화 지오스톰(Geostorm). 재난 가능성 냄새가 물씬 나는 전 세계 기후 조정 기능을 갖춘 인공위성 네트워크가 등장한다. 결국 악용돼 지구는 대혼란. 영화 내용은 기이한 대학살을 표현하는 그래픽의 향연이다.

1∙2위에 새 영화가 등장하면서 미스터리 호러에 스릴러를 결합한 타임루프물 해피데스데이(Happy Death Day)는 3위, SF 고전을 이어가는 블레이드러너 2049(Blade Runner 2049)는 4위.
5위는 산불과 사투를 담은, 재난 드라마 온리 더 브레이브(Only The Brave). 올해 캐나다, 미국 모두 산불 피해가 커, 이 영화는 그 관심을 배경으로 개봉했다. 전형적인 미국식 영웅 만들기라는 지적도. 다만 현재 시즌 리얼리티 영화 중에는 유일하게 상위권이다.

10위 안에 언급할 만한 신작은 범죄 호러 미스터리물 더 스노우맨(The Snowman) 이다. 영화와 별개로 웹사이트가 참 무섭다. 첫 눈이 내리면 일어나는 살인 사건을 수사하면서 일어나는 일들을 담았다. 영화 이전에 요 네스뵈 장편 소설을 재밌게 봤다면 꼭 보고 싶어질 영화다. 네스뵈는 노르웨이 작가로, 오슬러 경시청 수사관 해리 홀레를 주인공으로 한 시리즈를 썼다. 스노우맨도 시리즈 중 한 편이다. 반쯤 알코올 중독에 중년 남자인 소설 주인공과 마이클 패스벤더가 맞은 영화 주인공 이미지는 불일치.

지난 금요일(10월 20일)마감 캐나다 박스오피스 수익 기준, 41주차 순위

  1. Tyler Perry’s Boo2! Amadea Halloween
  2. Geostorm
  3. Happy Death Day
  4. Blade Runner 2049
  5. Only the Brave
  6. The Foreigner
  7. It
  8. The Snowman
  9. American Made
  10. Kingsman: The Golden Circle

 

- 기사 하단 광고(Abottom)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조이밴쿠버 검색

- 사이드바 광고 -
- 사이드바 광고2(CA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