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투스카이 곤돌라
시투스카이 곤돌라. 사진=Sea to Sky Gondola

시투스카이 곤돌라(Sea to sky Gondola) 운영사는 12일 뉴스업데이트를 통해 RCMP(연방경찰)가 범죄 가능성을 두고 케이블카 메인 케이블 절단 사건을 조사 중이라고 발표했다.
운영사는 지난 10일 오전 4시30분 경 케이블이 끊어진 후 복구 비용에 대해 “수백만 달러에 이른다”라고 밝혔다.
운영사는 “초기 조사 결과 메인 케이블과 함께 곤돌라 케빈도 18~20대는 새로 교체해야 한다”라며 “제작사인 도플매이어사와 함께 교체에 걸리는 시간을 조사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곤돌라 이용과 관련해 운영사는 “결혼식과 행사 등 곤돌라 예약을 한 고객과 접촉해, 지역 내 다른 아름다운 장소로, 가능한 장소 교체를 안내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RCMP는 12일 곤돌라가 반달리즘(이유 없는 파괴) 대상이 된 거로 보인다며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발표했다.
시투스카이 곤돌라는 운행 중단 상태로, 이로 인해 관련사에서 일하는 직원 200명 가량이 기약없이 일손을 놓은 상태다.| JoyVancouver 🍁 | 권민수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