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소포 배달, 지난 주말 신기록

    소포 배달, 지난 주말 신기록

    -

    기사 상단광고

    캐나다 소포 배달과 관련해 올해 12월 첫째 주말부터 월요일 사이에 신기록이 세워졌다.

    캐나다포스트(캐나다우편공사)는 특히 월요일(9일)에는 220만 건 배달이 이뤄져 소포 배달 건수에서 신기록이 세워졌다고 발표했다.

    주말 배달도 지난 주말 소포 배달 96만건도 신기록이다.

    캐나다 포스트는 크리스마스까지 하루 평균 170만 건 소포 배달이 이뤄질 거로 예상하고, 연말 배달에 전력을 투입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상근직 5만명에 추가로 기간 임시직으로 근 3,800명을 추가 고용했다.

    소포 배달 증가는 온라인 상품 주문 증가가 원인으로 분석됐다.| JoyVancouver 🍁 | 권민수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 사이드바 광고 -

    뉴스

    [특별보도] 밴쿠버에도 우한폐렴 의심 환자 모니터링 중

    밴쿠버에도 이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Novel Coronavirus) 또는 '우한폐렴' 의심 환자가 있는 거로 드러났다. 해당 환자는 확진 상태는 아니며, 의료 당국이 모니터링 중이라고 캐나다 연방 보건부가 밝혔다. 패티...

    시타델 중학교 폭행 사건, 부모 싸움으로 번져

    시타델 중학교 폭행사건이 화자되면서, 관할 코퀴틀람 교육위원회는 학부모 간에 협의를 구상하고 있는 거로 알려졌다. 시타델 중학교 사건이란 지난 1월 10일 포트 코퀴틀람 시타델 중학교에 재학...

    우버∙리프트 24일부터 밴쿠버 시내 영업 시작

    라이드헤일링 업체 우버와 리프트가 24일 오전부터 밴쿠버 시내에서 영업을 시작했다. 단, 메트로밴쿠버 전역 영업은 아니어서 일부 혼란을 주고 있다. 우버는 밴쿠버~트라이시티(코퀴틀람 등), 리치먼드, 써리, 델타 등에서도...

    세계 민주주의 지수, 캐나다 7위, 한국 23위

    북한이 전세계에서 가장 반민주적인 국가로 선정됐다. 더이코노미스트 산하 인텔리전스 유닛(EIU)은 2019년도 민주주의 지수를 통해 북한을 167위에 올렸다. 민주주의 지수는 5가지 주요 평가 항목을 토대로 2019년 발생한...

    2020년 BC부동산, 거래량 늘면서 집값 상승 예상

    BC부동산협회(BCREA)는 2020년 1분기 주택 전망보고서를 23일 발표하면서 거래량과 가격 상승 기대를 밝혔다. 협회는 부동산거래 전산망인 멀티플리스팅서비스(MLS) 기준 거래량이 2019년 7만7,349건이었는데, 올해에는 10.3% 증가한 8만5,290건에 이른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