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세금 정산 무료로 도와주는 무료세금 클리닉

    세금 정산 무료로 도와주는 무료세금 클리닉

    -

    기사 상단광고

    일정 소득 이하로 캐나다 세금 정산을 스스로 처리하기 어렵다면 무료 세금 클리닉(free tax clinic)에서 도움을 받을 수있다.
    대게 소득이 아예 없거나, T4와 RRSP 투자 영수증, 자녀 체육활동비 영수증 또는 은퇴연금 영수증이 있는 정도라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무료 세금 클리닉은 지역사회 봉사단체들이 제공하는 서비스다. 여러 형태로 운영되는데, 워크인(Walk-in)방식은 특정 시간대 찾아가면, 방문한 순서대로 자원봉사자가 세금 정산을 도와준다.
    예약 방식(By appointment)은 미리 예약 후 방문해야 한다. 드롭오프앤 픽업(Drop-off and pick-up) 방식은 세금보고에 필요한 서류를 자원봉사자에게 주고, 이후 처리결과와 서류를 신분증을 제시하고 다시 받아가는 방식이다.

    이용 가능 기준은 소득과 상황에 따라 정해진다. 1인 가정은 C$3,5000, 2인은 C$4만5,000, 3인은 C$4만7,500, 4인은 C$5만 이하일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다. 5인 이상부터는 1인당 C$2,500씩 더하면 된다.
    이용 가능 상황은 보고 내용이 간단해야 한다. 근로소득, 연금소득, 정부 지원금, RRSP 투자금, 장학금, C$1,000 미만의 이자소득 등이 있는 상황이라면 이용 가능하다. 그러나 자영업자가나 고용관련 지출이 있는 경우, 사업이나 임대 소득과 지출이 있는 경우, 양도소득이나 손실, 파산신청한 경우 또는 사망자의 세금보고는 무료 세금 클리닉에서 할 수 없다.

    무료 세금 클리닉은 캐나다 정부가 제공하는 웹사이트에서 검색후 방문하면 된다. | JoyVancouver 🍁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뉴스

    “대구와 청도로 불필요한 여행 피하라” 캐나다 외무부 경고

    캐나다 외무부는 26일 한국내 대구와 청도 지역에 대해서 불필요한 여행은 피하라며 해당 지역 한정으로 사실상 3단계 여행 경고를 내놓았다. 앞서 23일 발표한 한국에 대한 여행...

    코로나19, 캐나다에서 평소 마스크 착용 필요한가?

    코로나19(COVID-19)과 관련해 마스크를 착용하는 아시아계가 늘어나고 있다.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정부 가이드 라인은 "아픈 이들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게 타인에게 전염을 막는 데 도움이 된다"라고 밝히고 있다....

    코로나19이 캐나다 국내 유행병이 된다면 대책은…

    "상황이 급변할 수 있으니 대비해두는 게 좋겠다" 패티 하이주 캐나다 연방 보건부 장관의 코로나19 대책 관련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26일 하이주 장관과 만난 기자들은 "코로나19에 불안을...

    에어캐나다, 3월 11일 이전 한국행 예정 승객에게 무료 탑승일 연기 제공

    에어캐나다는 26일 한국행 비행기 탑승 예정자는 무료로 재예약(rebook)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 한국내 코로나19(COVID-19) 확산으로 우려가 커지자 내려진 조처다. 항공권 발권일이 2020년 2월 24일 이전으로, 2020년...

    캐나다인이 선호한 여름 여행지는?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인은 2019년 여름(7~9월)에 9,150만회 국내 여행을 했다. 2018년보다 국내 여행 횟수는 2% 증가했다. 여행 당 1인 평균 지출은 C$193으로 1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