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파업
메트로밴쿠버 시내 버스가 11월 1일을 기해 파업에 들어갔다. 현재는 1단계로 대부분 정상 운행 중이다.

11월 1일 오전 8시부터 밴쿠버 시내 버스와 시버스 1단계 파업이 시작됐다.

대부분 버스와 시버스는 정상운행 중이다.

1단계 파업은 버스 기사의 정복 착용 거부와, 정비 및 관리직의 시간 외 근무 거부로 당장 운행에 차질은 없다.

다만 버스 정비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을 경우, 버스와 시버스 운행에 향후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노조는 파업의 강도를 단계적으로 높이는 방식으로 운영사인 코스트마운틴버스 컴패니에 압력을 줄 계획이다.

스카이트레인과 웨스트코스트 익스프레스, 웨스트밴쿠버 블루버스는 이번 파업의 영향을 받지 않는다.

트랜스링크는 운행 장애와 관련해 문자 메시지 서비스(SMS)와 이메일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회원 가입을 받고 있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