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밴쿠버 3월 맞이해, 강설 경보

    밴쿠버 3월 맞이해, 강설 경보

    -

    기사 상단광고

    캐나다 환경부가 메트로밴쿠버 일부 지역에 11일 밤 강설경보를 발령했다.

    캐나다환경부는 밴쿠버시내부터 메이플리지까지 일대와 노스쇼어 일대에 10~15cm 눈이 내릴 수 있다며 강설 경보를 발령했다.

    환경부는 습한 태평양 전선이 메트로밴쿠버로 전진해 오면서 오후 늦게부터 초저녁으로 가면서, 비가 진눈깨비나 눈으로 바뀌어 내린다고 예보했다.

    눈은 주로 고지대에 10~15cm 쌓일 전망이며, 12일(화) 아침이 되면 비나 진눈깨비로 바뀌게 된다.

    프레이저밸리 지역에서도 비와 눈이 섞여 내리기 시작해 12일 아침까지 온다. 프레이저 밸리에는 지역에 따라 5~10cm 눈이 쌓일 전망이다.

    환경부는 “일부 지역에서는 급속하게 눈이 쌓이면서 통행에 어려움이 있을 수 있다”라며 “시계가 강설로 인해 갑자기 제한될 수 있다”라고 주의를 촉구했다. | JoyVancouver 🍁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뉴스

    캐나다 방문 한국인 관광객 급감

    2019년도에 캐나다를 찾은 관광객 중에 미국인은 늘고, 한국인과 유럽 거주자는 감소했다. 캐나다통계청은 2019년 캐나다를 방문한 미국인 관광객이 2,500만명으로 2018년보다 2.3% 증가했다고 밝혔다. 미국인들 캐나다 더...

    밴쿠버 시내 주차장∙창고 대상 절도 기승

    밴쿠버 시내 차량 내 절도와 업체 대상 침입 절도가 최근 증가했다. 밴쿠버 시경(VPD)은 2019년도 사건 통계를 19일 발표하면서, 업소 대상 침입 절도가 1년 전보다 21%나...

    수상 경비행기 훔치려다 파손

    밴쿠버 다운타운에서 수상 경비행기 절도 미수가 20일 오전 3시30분에 발생했다. 소유주인 하버 에어플레인스는 누군가 수상비행기를 움직이려고 하면서, 두 대의 비행기가 파손됐다고 밝혔다. 훔치려던 비행기는 이륙하지 못했고,...

    “캐나다 국세청 일처리 느리다” 연방 민원기관 지적

    캐나다 개인소득세 정산과 관련해, 정산이나 수정 요청 시 처리가 느리다고 연방 납세자 민원 사무국이 21일 지적했다. 쉬라 프로핏 납세자 민원 사무국장은 "CRA(캐나다 국세청)의 개인소득세...

    2020년 세금 정산 시즌에 알아둘 날짜

    1. RRSP 투자마감일 2019년도분 세금 정산에 넣을 수 있는 RRSP(납세를 미루는 효과가 있는 사설 연금 투자 상품) 투자 마감은 2020년 3월 2일까지다. 3월 2일이 지난 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