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프레이저밸리 하루 동안 폭우 경보

캐나다 단신

캐나다 환경부는 11월 1일 오전 7시 31분부터 메트로밴쿠버와 프레이저 밸리 일대에 폭우 경보를 발령했다.

아열대성 다습한 기단이 브리티시 컬럼비아(BC)를 지나치면서 1일 밤까지 지나면서, 2일 아침 잦아들 때까지 상당한 비를 뿌리고 갈 전망이라고 환경부는 밝혔다. 밴쿠버 북동부와 북서부, 하우사운드, 프레이저 밸리 서부에는 24시간 동안 50~80mm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일부 지역에서는 호우로 일부 지역이 침수되거나 도로에 물이 고일 수 있어 차량 운행에 주의해야 한다. 저지대에는 홍수, 급경사 지역에는 산사태 발생 가능성도 있다.| JoyVancouver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