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5월 23일 (월요일)

밴쿠버 다운타운에서 18세 교환학생 폭행한 26세 남성 체포

밴쿠버 시내에서 교환학생 폭행 사건이 발생했다. 밴쿠버 시경은 면식 없는 18세 교환학생을 27일 이유 없이 때린 코퀴틀람 거주 26세 남성을 체포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스티브 애디슨 경사는 “피해자는 친구와 함께 걸어가는 중이었고, 한 남성이 다가왔을 때 아무런 잘못을 하지 않았다”라면서 “피해자는 용의자에 대한 면식이 없었고, 피해자는 다른 방향을 보고 있었기 때문에 스스로를 방어할 수 없었다”라고 말했다.

폭행은 일요일 정오 직후 피해자가 웨스트 펜더가(W.Pender St.)와 하우가(Howe St.) 근처를 걷는 중에 발생했다. 의사를 포함해 행인이 피해자를 돕기 위해 나섰고 911에 신고했다. 용의자는 폭행 후 도주했지만, 밴쿠버 시경은 감시 카메라 영상을 확보해 수배했다.

에디슨 경사는 “도심 중심부를 순찰 중인 경찰관이 웨스트 헤이스팅스가(W. Hastings St.)에서 사건 발생 40분 만에 용의자를 발견해, 충돌 없이 체포했다”라면서 “용의자는 정신보건법에 따라 BC주 전역에 수배 중인 상태였다”라고 밝혔다.

캐나다에서는 범죄를 저질렀지만, 정신병이 원인으로 재판부가 판단한 경우에는 정신보건법에 따라 법의학 정신병원에 머물게 된다. 코퀴틀람에는 법의학 정신병원이 콜로니 팜에 있다.

용의자는 폭행과 치료소 거주 보호관찰 명령 위반 혐의로 체포돼 구금됐다. 바닥에 쓰러져 잠시 의식을 잃은 피해자는 예방 차원에서 병원으로 이송됐다. | 캐나다 뉴스와 정보, 조이밴쿠버

- 기사 하단 광고(Abottom) -

답글 남기기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 입력

조이밴쿠버 검색

- 사이드바 광고 -
- 사이드바 광고2(CA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