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밴쿠버 다운타운에서 스케이트 즐겨볼까"

    “밴쿠버 다운타운에서 스케이트 즐겨볼까”

    -

    기사 상단광고

    지난 11월 30일 밴쿠버 시내 랍슨 스퀘어(Robson Square)가 겨울을 맞이해 무료 스케이트장으로 변신했다.

    매년 12만명이 랍슨 스퀘어 실외 아이스링크에서 스케이트를 즐긴다. 2020년 2월 29일까지 문을 열 예정이다.

    랍슨 스퀘어 아이스링크
    랍슨 스퀘어 아이스링크는 평일에는 4~7학년 학생 대상 행사도 학교별로 있다. 사진=BC주정부

    올해 12월 13일부터 24일까지는 크리스마스 음악을 라이브로 연주해 분위기를 더 한다.

    아이스링크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 사이에 이용할 수 있고, 금요일과 토요일은 오후 11시까지 연다.

    크리스마스에는 정오부터 오후 5시까지만 개장한다.

    랍슨 스퀘어 아이스링크
    스케이트를 준비해서 가면 무료 이용할 수 있다. 현장에서 C$5에 빌릴 수도 있다. 사진=BC주정부

    스케이트를 가져가면 무료로 탈 수 있다. 스케이트 렌탈 비용은 헬멧 포함 C$5, 헬멧만 따로 빌리면 C$2 으로 현금만 받는다.

    스케이트와 헬멧은 폐장 30분 전까지 빌려준다. | JoyVancouver 🍁 | 권민수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 사이드바 광고 -

    뉴스

    랭리 윌로우브룩 쇼핑몰에서 개머리판 폭행 사건

    랭리 윌로우브룩 쇼핑몰에서 한 청소년이 21일 개머리판에 얻어 맞은 사건이 발생했다. 폭행은 순식간에 발생했다. 쇼핑몰 감시 카메라 내용을 보면 용의자는 라이플을 들고 나타나 청소년 몇몇을...

    우버∙리프트 밴쿠버에서 운행허가 받아

    라이드헤일링 업체 우버와 리프트가 BC주 승객운송위원회(PTB)에서 로워매인랜드와 위슬러에서 운행 허가를 23일 받았다. 영업을 위해 필요한 다음 절차로 밴쿠버시 사업자 면허 취득과 ICBC(BC 차량보험공사) 보험 구매...

    ‘스스로 죽음을 택할 권리’ 확대에 대해 캐나다인 의견 쏟아져

    캐나다는 2016년 6월부터 말기 질병을 앓고 있는 이들에게 '의료 지원을 통한 사망(Medical Assistance in Dying∙ 약자 MAID)'또는 안락사를 허용하고 있다. 이 가운데 자유당(LPC)는 안락사 제도...

    캐나다 경제 전망 ‘불확실’ 지적돼

    캐나다 경영진 중 상당수가 향후 12개월 국가 경제 전망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을 내놓았다고 CPA(캐나다 회계사 협회)가 시행한 설문 결과를 23일 발표했다. 경영진 위치에 있는 전문...

    시애틀 다운타운 총기 난사로 1명 사명 7명 부상

    시애틀 다운타운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22일 오후 5시경 발생해 1명이 숨지고 7명이 부상을 당했다. 시애틀 시경은 1500번지대 서드에비뉴(3rd Ave.) 에서 총격 직후 용의자들은 현장에서 도주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