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보기
    뉴스 캐나다 추석에 터키를 구워봅시다

    [레시피] 캐나다 추석에 터키를 구워봅시다

    캐나다인에게 터키 맛과 향은 고향의 추억이다

    -

    기사 상단광고

    오는 9일은 캐나다 추수감사절(Thanksgiving)이다. 대부분 캐나다인은 추수감사절 주말에 일가친척이 모여 터키(칠면조) 요리를 즐긴다.

    칠면조 요리는 집안마다 비법이 있다. 특히 스터핑(Stuffing)이라고 부르는 터키 속에 무엇을 채우느냐에 따라 맛은 상당히 달라질 수 있다. 속에 채운 재료에 따라 오븐에 가열하면 풍기는 아로마가 달라진다. 캐나다인은 추수감사절 아침 집안을 채우는 특유의 터키 요리 향을 그리운 기억으로 간직 하기도 한다.

    한국인이 추석을 지내고 나면 “송편 드셨어요?”라고 인삿말 나누듯, 캐나다인도 종종 직장과 학교에서 “터키 드셨어요?”라는 대화가 오가기도 한다.

    캐나다 터키 협회는 추수 감사절 레서피로 무화과와 호두 드레싱을 곁들인 터키(Thanksgiving Turkey with Fig & Walnut Dressing)를 소개했다. 6인분(8~12서빙) 분량으로 준비시간 60분, 요리 시간 4시간30분이다.

    협회는 별도로 밝히지 않았지만, 주방 도구로 로스팅팬과 육즙을 뿌리는 스포일러, 온도계, 제대로 썰어서 나눌 때 전용 고기 써는 칼이 따로 있어야 한다. 또 터키 육즙과 그래비 만드는 법은 아래 따로 동영상을 더해 놓았다. | JoyVancouver 🍁

    기본 재료는:

    • 12~14파운드 터키,
    • 올리브 오일 3 테이블 스푼,
    • 화이트 와인 1컵,
    • 터키 육즙 1컵, (보통 따로 터키와 야채를 삶아 만든다. 요즘은 포장 제품을 사서 쓰기도 한다.)
    • 스윗 파프리카 2티스푼,
    • 로즈마리와 타임(Thyme) 각 1티스푼
    • 소금과 후추 약간.

    스터핑 재료는:

    • 네모지게 썰어 말린 빵조각 3컵,
    • 짓이긴 오트(rolled oats) ¾컵 (*슈퍼마켓 벌크 코너에 가면 짓이긴 오트를 필요한 만큼 살 수 있다.)
    • 올리브 오일 1티스푼,
    • 네모지게 잘게 썰은 양파와 셀러리 각 ½ 컵
    • 화이트 와인 ½컵
    • 터키 육즙 1컵,
    • 풀은 계란 2개,
    • 잘게 썰은 생 로즈마리 2줄기,
    • 잘게 썰은 구운 호두 ¾컵.
    • 조각낸 말린 무화과 ¾컵.
    • 소금과 후추 약간.

    터키 요리법

    ① 일단 냉동 터키를 해동부터 해야 한다. 해동 후에는 속과 목부분을 제거해야 한다.
    ② 이후 오븐을 350°F (175°C)로 예열 해둔다.
    ③ 스터핑 재료를 옆에 모아 두고 페이퍼타월로 터키를 두들겨 잘 말려준다.
    ④ 올리브 오일, 소금, 후추, 말린 허브를 터키 안밖으로 문질러 준다.
    ⑤ 터키 속을 스터핑*으로 아무렇게나 채운다.
    ⑥ 터키를 로스팅 팬에 올리고, 와인과 육즙을 붇는다.
    ⑦ 오븐에 넣어 육즙이 맑게 흐를 때까지 3시간 45분~ 4시간30분 정도 굽는다. 온도계로 넓적다리 부위를 측정할 때 180℉, 스터핑은 165℉ 여야 한다.
    ⑧ 익었으면 오븐에서 터키를 꺼내 최소 20분간 두었다가, 썬다.

    스터핑 요리법

    ① 올리브 오일을 프라이팬에 두르고 중간 불로 가열한다.
    ② 양파와 셀러리를 프라이팬에 넣고 소테(Sauté) 해준다. 8~12분 볶아서 양파가 갈색을 띄면된다. 화이트 와인을 부어서 3~5분 더 익힌 다음 빼내어 식힌다.
    ③ 풀은 계란을 터키 육즙과 섞는다.
    ④ 모든 스터핑 재료를 보울에 넣어 잘 섞는다.
    ⑤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한다.

    소개한 [레서피 원문은 여기에] 있다.
    아래 동영상을 봐두면 요리법에 도움이 된다.

    터키 고르는 법

    터키 해동법

    스터핑만들고 채우는 법

    터키를 멋지게 써는 법

    터키 육즙 만드는 법

    그래비 만드는 법

    기사하단 광고

    댓글 남기기

    의견을 남겨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뉴스

    “대구와 청도로 불필요한 여행 피하라” 캐나다 외무부 경고

    캐나다 외무부는 26일 한국내 대구와 청도 지역에 대해서 불필요한 여행은 피하라며 해당 지역 한정으로 사실상 3단계 여행 경고를 내놓았다. 앞서 23일 발표한 한국에 대한 여행...

    코로나19, 캐나다에서 평소 마스크 착용 필요한가?

    코로나19(COVID-19)과 관련해 마스크를 착용하는 아시아계가 늘어나고 있다.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정부 가이드 라인은 "아픈 이들은 마스크를 착용하는 게 타인에게 전염을 막는 데 도움이 된다"라고 밝히고 있다....

    코로나19이 캐나다 국내 유행병이 된다면 대책은…

    "상황이 급변할 수 있으니 대비해두는 게 좋겠다" 패티 하이주 캐나다 연방 보건부 장관의 코로나19 대책 관련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26일 하이주 장관과 만난 기자들은 "코로나19에 불안을...

    에어캐나다, 3월 11일 이전 한국행 예정 승객에게 무료 탑승일 연기 제공

    에어캐나다는 26일 한국행 비행기 탑승 예정자는 무료로 재예약(rebook)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 한국내 코로나19(COVID-19) 확산으로 우려가 커지자 내려진 조처다. 항공권 발권일이 2020년 2월 24일 이전으로, 2020년...

    캐나다인이 선호한 여름 여행지는?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캐나다인은 2019년 여름(7~9월)에 9,150만회 국내 여행을 했다. 2018년보다 국내 여행 횟수는 2% 증가했다. 여행 당 1인 평균 지출은 C$193으로 1년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