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분류: 說

[說] “설날 떡국, 이스터하면?”

"설날하면 떡국, 추석하면 송편" 당연하게 받아들여지지만, 어렸을 적 부터 경험에 의해 자연스럽게 체득한 기억이다. 그럼 캐나다에서는 이스터 하면? 이민 1세는 모를 수도 있다. 하지만 이민 2세도...

[說] 어른에게 필요한 성교육은 ‘허락’의 개념이다

성폭력(Sexual assault)은 허락 없는 성적 접촉을 뜻한다. 그래서 캐나다 성교육의 중심에는 '허락(consent)' 개념 교육이 있다. "내 몸은 소중하며, 남이 내 허락 없이 만지는 건...

[說] 왜 ICBC 이익을 운전자가 지켜줘야 하나?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가 BC차량보험공사(ICBC)의 기본 보험 독점 체계를 유지하는 방향을 고집하고 있다. BC주 주민은 차량 보험을 들 때 기본 보험(Basic Autoplan insurance)은 반드시 ICBC에 들어야 한다....

[說] 크리스마스 방학 전, 캐나다 선생님 선물은?

캐나다 국내에도 교사에게 선물을 주는 문화는 있다. 관습으로 선물을 주는 날은 크리스마스 방학 전 마지막 날이다. 그 외에는 선물을 주지 않는다. 선물에 대해 규제 규정이...

[說] 캐나다 임대 주택 거주자는 코옵 고려해보라

트루도 총리가 공영주택 중심 주거 정책을 10년간 추진하겠다는 계획을 22일 내놓았다. 정부 홍보대로라면 '캐나다 역사상 최초' 연방정부가 마련한 주거 정책이다. 내용을 들여다보면, 내 집 마련은...

[說] 파피를 달아야 할 이유

대부분 캐나다 사람은 매년 10월 마지막 금요일부터 11월 11일 리멤브런스데이까지 파피를 왼쪽 가슴에 단다. 이 파피는 캐나다 재향군인회에서 매년 판매하고 있다. 수익금은 캐나다군과 연방경찰(RCMP)그리고...

[說]이민 초창기부터 알고 행했다면 좋을 부분

캐나다. 이민 25년차. 기자 경력 20년차가 많은 사람에게 들은 후회나 실용적인 조언을 모아봤다. JoyVancouver 권민수 "여행을 가라" 이민 갓 온 사람에게 많은 선배 이민자가 하는 조언이다....

인기기사

AD

error: 공유 기능을 사용하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