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월27일(일)

일일 기록 2018년 4월 19일

BC 주정부, 주류 접대원 등 별정 최저임금 기준 인상 및 통합 발표

브리티시컬럼비아(BC) 주정부는 2021년부터 모든 직업에 최저 임금을 단일 기준으로 정한다고 19일 발표했다. 현재 BC주 내에서는 주류 접대원(Liquor servers) 등, 5개 직업 최저임금은 일반 최저 임금...

토론토 월세, 밴쿠버를 추월했다

토론토 월세가 밴쿠버 월세를 앞섰다. 온라인 주택 임대 전문 웹사이트 패드맵퍼(PadMapper)가 17일 공개한 자료를 보면 침실 1개 기준 4월 토론토 월세는 C$2,040으로, 밴쿠버 C$2,010을 넘어...

캐나다인이 추천하는 신혼여행지 18곳

캐나다 국내 여행 예약 전문 웹사이트 Expedia.ca가 17일 선정한 신혼여행지 순위에 브리티시컬럼비아(BC) 도시가 다수 선정됐다. 신혼 여행지는 캐나다인 대상으로 전세계 여러 지역이 지명됐다. 이...
video

사관생도, 실력은 한국보다 캐나다가 한 수위?

매년 미국과 우방국인 국가 사관생도 중 우수 학생은 미국 웨스트포인트 사관학교에서 샌드허스트 대회(Sandhurst Military Skills Competition)에 참여한다. 올해도 4월 13일과 14일, 뉴욕 웨스트 포인트에서 캐나다와...

‘Sold’ 사인 오래 붙여 놨다가 벌금

주택 매각 후 부동산 중개사가 붙이는 'Sold' 사인은 얼마나 오래 게시해 둘 수 있을까? 8개월은 아니다. 리치먼드의 한 주택 구매자에게 1년간 집 앞에 'Sold' 사인을...

인기기사

AD

error: 공유 기능을 사용하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