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인, 좀 더 나은 음식 좀 드세요”

캐나다 보건부는 캐나다인 식사 중 평균 60%는 가공식품이라며, 좀 더 나은 음식을 들라고 촉구했다.
4월 7일부터 13일까지 치아 위생 주간(National Dental Hygienists Week)을 맞이해 캐나다 보건부가 발표한 보도자료를 보면, 치위생은 건강한 식품 선택과 많은 상관 관계가 있다. 상당수 가공식품에는 당분이 상당량 들어있어 치위생에 해롭다.
지닛 페팃파 테일러 캐나다 보건 장관은 3일 “건강하게 균형잡힌 식단이 구강 건강 문제 발생률을 줄인다”며 식사와 구강 위생 관리에 좀 더 관심을 가지라고 촉구했다. JoyVancou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