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시, 빈집세 신고 안한 이 4,000명에 주의 촉구

오는 3월 5일 밴쿠버시 빈집세 신고 마감을 앞두고 빈집 여부를 신고하지 않은 이가 4,000명이 있다고 밴쿠버 시청이 22일 발표했다.
그레고어 로버슨 밴쿠버 시장은 “대부분 주택 소유주가 빈집세 관련 신고를 끝냈지만, 약 2%는 마감 전까지 신고하지 않으면 불필요한 벌금을 물을 수 있다”고 경고했다.
밴쿠버 시청이 공개한 지도를 보면 빈집세 신고를 하지 않은 집은 주로 밴쿠버 다운타운 웨스트엔드에 밀집돼 있다.
빈집세 신고를 끝내지 않으면 벌금 C$250에, 빈집으로 간주돼 2017년 공시가 1%에 해당하는 금액을 빈집세로 내야 한다. 시청은 신고하지 않은 집을 포함해 빈집세 고지서를 3월 중순에 발송할 예정이다.
세금과 벌금은 4월 16일까지 내야 하며, 기한까지 납부하지 않으면 고지한 금액 5%에 해당하는 벌금을 추가한다. JoyVancouver

참고: 밴쿠버 시청 빈집세 신고 요령

밴쿠버시, “모든 집주인은 빈집 여부 신고 해야”